k100d   article search result : 14
2008.07.13
2008.06.23
2008.06.16
2008.06.07
2008.05.16


아침일찍 머리도 하고.. 손톱도 칠하고.. 혼자 사색을 즐기다 왔습니다.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.
.
머리는 뭘 했는지 딱 봐선 잘 모르겠다만... 가던 미용실이 문닫아서 동네 다른 미용실을 갔는데..
제길 피같은 돈 20만원을 주고.... 흑흑.. 매직했습니다.
아줌마와 싸웠지만 거지가 되지 않기 위해, 돈을 뿌려주고 왔습니다..
동네에서 20만원이나 받은게 춈 짜증나긴 합니다만.. 별로 티 안나는게 춈 짜증나긴 합니다만..
뭐 그래도 그럭저럭 망쳤다 수준은 아닙니다. 다신 안갑니다. 그 미용실.................
(뭐 이래저래 미용실에서 기분이 삐꾸가 되서 그 기억에 표정이 삐꾸입니다...ㄱ-.. 흑흑..)
.
.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손은 좀 못난이. 손톱만 보기.

.
.
처음으로 네일샵도 가봤습니다. 앙쨩과 항상 가보자 했다가 무서워서 발걸음을 돌렸는데,
어제 집에서 혼자 맘에 든 보라색 매니큐어를 바르다가 미치게 안발려서.. 당장 네일샵 가겠어!
라고 생각하고는 혼자 훌쩍 댕겨왔습니다... 들어가니까 사실 뭐 별거 없더군요(....)
그래도 왠지 처음이라고 하면 깔보임 당할거 같아서 몇번 드나든 척 했스빈다. <-이런 허세.....
.
.
혼자서 돈까스가 먹고 싶어져서 홍대 나니와에 가서 훌훌 돈까스를 마셔버리고..(후딱 먹고 나왔뜸..)
몹씨에 갔습니다.. 초코 케이크..가 땡겨서...
기분이 영 삐꾸스러울땐 당분을 섭취해야지요.
.
.
사용자 삽입 이미지
.
.
내부는 파랗습니다. 사람도 많았는데, 때마침 나가는 사람이 있어서 거기 낼름 앉았구요.
저런 액자들이 인테리어의 주를 이룹디다...
.
.
사용자 삽입 이미지
.
.
아이스몹시커피와, 클래식 쪼꼬케이크를 시켰습니다.
몹시커피는 프레스식 커피래요. 주전자 같은데에 담겨 나와서 양이 꽤 많았습니다.
아주 바람직해요. 클래식 쪼코케이크는 쩌~기 뒤에 뭉개진거...
달달하니 맛있더래요. 저거 다먹고 다이어리가지고 삘삘 놀고 있는데,
사람들이 컵에 담긴 무언가를 한테이블마다 다 먹고 있는겝니다.
직원을 불러세웠습니다..
"저것은 무엇인겝니까"
"클래식 쪼꼬케이크를 방금 구워 낸것이옵니다"
"그렇다면, 저도 저것을 한 번 맛 좀 보게 해주시지요"
.
.
사용자 삽입 이미지
.
.
클래식쪼코케이크가 컵에 담겨서 구워져 나옵니다.
녹아있는 쪼꼬도 있구요.. 달달합니다. 좋습니다. 당분섭취 제대로 했네용.
춈 앉아있다가 더위를 먹었는지 머리가 지끈거리길래 일찍 집에 귀가 했습니다.
간만에 해 떠있을때 집에 왔네요..
.
.
집에와서는 샤워하고 잠깐 기절하고..(....)
.
.
잠이 살짝 깰때쯤 밖에선 왠 커플이 싸우는데 소리가.. 다 들리고...
나중에 엄마가 얘기해줘서 들었는데..
남자새끼가.. 여자 머리채를 잡고 끌고 한 100m정도를 가서는 땅바닥에 내팽겨치면서..
뭐라뭐라 욕을 했대는데, 어른들이 그리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아무말도 못했답니다.
나이또래는 제 또래쯤 됐다고 하는데.. 어린노무색히가.. 벌써부터 그리 손찌검 하면.. 참.. 더 커서 어찌 될지..
엄마가 두 딸이 걱정이 됐는지, 남자가 손찌검 하면 바로 싹을 잘라버리라고..(.....)
.
.
이래 오늘 하루가 끝나버렸네용=ㅁ=
허허.. 내일 출근해야 하다니.. 흑흑...
wrote at 2008.07.14 01:59
아악. 저 컵에 담긴 쪼꼬 케익 맛있어 보여요. 어찌 2신데 후덜덜덜덜..ㅋㅋ
눈이 빨개요=_= 어서 숙면을 취하시는게 ㅋㅋ
wrote at 2008.07.14 07:45 신고
피곤하긴 했나봐요=ㅁ= 눈이 씨뻘개져서ㅠㅠ
막 돌아다니고 그런건 없었는데 말이죠ㅠㅠ 힝힝..;ㅁ;
아 컴에 담긴 쪼꼬케이크 맛있어요!! 유명해서 검색하면 위치랑 나올테니, 나중에 들르세용!!
wrote at 2008.07.14 14:49
분노가 가득 찬 얼굴.....
wrote at 2008.07.14 17:07 신고
네.. 분노가 눈까지... 올라왔습니다...흑흑..
ERI 
wrote at 2008.07.14 16:06
나 하루종일 집에서 굴렀는데ㅠㅠ 문자하지!
네일 예뻐요~~
wrote at 2008.07.14 17:07 신고
앗 연락할걸 그랬나 흑흑
나중에 그럴일 있으면 연락할게용'ㅅ' 사실 어제는 머리가 너무 아파서=ㅁ=
손톱 쫌 이뻐:$? 나중에 같이 하러가자'ㅁ'!!
wrote at 2008.07.15 13:44
푸른 건물의 찻집- 몹씨!!!-

여기 너무 달달해요- @.@;; ㅎㅎㅎㅎ
wrote at 2008.07.15 14:04 신고
달아서 좋았는걸요:$
당분섭취가 필요했어요 허허 이날 너무 씩씩거려서(...)
쪼꼬는 언제나 좋아요(...)
이름 :
비밀번호 :
홈페이지 :
Secret
사용자 삽입 이미지
.
.
언니한테 앵겨있는 희망이.
항상 혼자있다가 밤만되면 집에 사람이 있으니까, 뽈뽈뽈 기어댕긴다.
그러다가 한 번씩 앵기고. 아주 편한 자세로 '누워'있다.
.
.
사용자 삽입 이미지
.
.
무겁다고 잠깐 내려놓고는 언니가 괴롭히기 시작했다.
손으로 찌르고 막 그랬더니, 희망이가 너이색히 뭐하냐 라는 표정으로 쳐다본다.
.
.
사용자 삽입 이미지
.
.
그러더니 귀찮은지 이내 자려고 폼잡는다.
나쁜것.

안놀아.
tagged with  k100d, K50.4, pentax, 사진, 애완견, 희망이
wrote at 2008.06.23 20:22
ㅋㅋ 지르세요. 지르세요~ 지르세요~~~~ 렌즈 지르세요~~~~
wrote at 2008.06.24 11:56 신고
헉, 이렇게 지름을 부추기고 가시다니~
안그래도 장전되면 하나 갈 예정입니다<-
근데 장전이 안되고 있고...(.....)
wrote at 2008.06.24 02:43
와~~ 희망이 사진이다~~ 흐흐.
언니님 손이 가냘픈게.. 사진빨 제대로 받으셨어요 ㅎㅎ
wrote at 2008.06.24 11:56 신고
언니 손이 좀 닭발같아요 까르륵-
희망이자식, 귀엽죠-_-* 아 털 밀어줘야되는데..(....)
이름 :
비밀번호 :
홈페이지 :
Secret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신촌 현대백화점 7층이던가 8층엔가 한켠에 준비된 휴식공간엔 공짜 어안렌즈가 있다.
근데 이게 공짜라 그런지 영 상태가 메롱인거 같은느낌이다.

카네는 도망가고 내 손은 네모손이 되고, 앙-_-쨩의 손가락은 길어지고,
내 발도 이상해지고. 꼬맹이가 나보다 더 커져버렸다.
그러나 제일 웃긴건 앙쨩아, 니가 너무 제일 웃겨. 옆에 아저씨도 못지 않아요.

사람들이 우릴 이상하게 쳐다봤을거야.

tagged with  k100d, pentax, 삐꾸, 사진, 어안
AHN♪ 
wrote at 2008.06.17 17:21
짜증나뭐야이거
미치겠다앙쨩 ㅋㅋㅋㅋ
나만이상하잖아 ㅠㅠ
wrote at 2008.06.17 17:29 신고
왜냐면 난 사진을 찍었거든.
눈 좀 즐거웠써:$?
wrote at 2008.06.19 15:34
ㅋㅋ 그래도 재밌었겠는데요,
신나게 한바탕 웃으셨을듯..
어서 나머지 사진을 올려주시와요 ㅋㅋㅋ
wrote at 2008.06.20 00:45 신고
저 날 사진을 많이 안찍었어요(...)
그나마 찍은 몇장 안되는 사진중에 두개 고른거에요 흑흑
요즘 바빠서 막 이래요ㅠㅠ
이름 :
비밀번호 :
홈페이지 :
Secret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나 우울해요... 흑흑..;ㅁ;


엄마가 될 준비를 하고 있는(아직은 안될거지만) 희망이.
근 2주정도를 묶여서 풀려나질 못하고 있었더니...

우울아우라를 맘껏 발산해주고 있다. 울기도 더 울고..
쪼끄만 꼬맹이가 여간 스트레스 받는게 아닌가보아..;ㅁ;
조금만 참으면 곧 풀어줄테니, 맘껏 집을 헤집고 뛰어놀으렴...ㅠㅜ

tagged with  k100d, pentax, 강아지, 사진, 희망이
wrote at 2008.06.09 01:01
완전 처졌네요
눈빛이 ㅋㅋㅋㅋ
wrote at 2008.06.09 07:55 신고
완전 우울 아우라를 뿜어내고 있어용=ㅁ=
우리 불쌍한 희망이..ㅠㅠ 눈빛이 예사롭지 않아요(...)
wrote at 2008.06.10 16:47
우울 아우라~~ ㅋㅋㅋ
웃으면 안 되는데..ㅠㅠ
wrote at 2008.06.10 19:45 신고
웃어도 되어요-
허허 저도 엄청 웃었어요(....) 귀여운 애기!!
이제 풀어줘서 안우울해요~ 하려고 했는데 고개를 돌려보니 여전히 우울하네요=ㅁ=
이름 :
비밀번호 :
홈페이지 :
Secret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집에서 치즈케이크를 만들어서 먹을려고 하는 순간,
희망이 약올려 보자. 라고 생각하고는 접시를 갖다댔더니.
입맛 다시고 있다. 이 돼지개가!!!!! 으허헝ㅠㅠ

아 근데 귀엽다 젠장..

+
내 치즈케이크는 불조절 잘못해서 가운데가 춈 탔다.
물론 그부분은 벗겨내고 먹었지롱.
tagged with  k100d, 사진, 입맛, , 케이크, 희망이
wrote at 2008.05.25 13:38
돼지개. ㅋㅋㅋ
귀여워요~ ^^
wrote at 2008.05.26 00:31 신고
희망이 좀 귀엽죠.. 근데 요놈이 식탐이 엄청나요..-_-
그래서 돼지개에요(...)
wrote at 2008.05.25 16:58
저리 귀여운데..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돼지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글고보니, 멍멍이들은 배불러서 뭘 안먹는걸 못본거 같아요. 사료빼구 ㅎㅎ
wrote at 2008.05.26 00:31 신고
희망이, 심하면 배불러서 꺽꺽대는대도 계속 앉아서 먹고있어요(....) 미련하게..
그래도 이뻐서 구박도 못하겠고 막 그래요;ㅁ;
wrote at 2008.05.25 21:51
제목 보고 순간 놀랐어요 ! ㅋㅋㅋㅋㅋ
정말정말 먹고 싶은가 보네요 ㅋㅋㅋㅋㅋㅋ
wrote at 2008.05.26 00:32 신고
먹을거 보면 환장해요(...)
그리고 음.. 제목..(....) 놀랄만 하군요..=ㅁ=...
어흠어흠...먹고싶'어하는' 희망이에요(...)!!
wrote at 2008.05.25 22:00 신고
으.. 귀엽군요ㅠㅜ
우리집 고양이도 제가 뭔가 먹을 것을 들고 있으면 항상 위를 보며
슈렉고양이 눈빛으로 절 어택했는데^^;
wrote at 2008.05.26 00:33 신고
헛, 고양이의 눈빛 어택..!! 귀엽겠네요ㅠㅠ
희망이는 달려드는편이에요(...) 무릎에 다리 올리고 콩콩콩 뛰어요..ㅇㅂㅇ
Favicon of http://lovenhate.egloos.com/ BlogIcon cube 
wrote at 2008.05.26 11:11
저도 제목만 보고 캄챡..ㅜㅜ
희망이를 드시고 싶다는줄.. 흑흑 (..)

치즈케이크 맛나겠어요 ;ㅇ; 우웡..
wrote at 2008.05.26 12:59 신고
헉 제가 희망이를 어떻게 잡아먹어요~ 으하하=ㅁ=
가끔 물고싶긴하지만(.....) 어흠어흠
케이크 생각보다 잘 만들어져서 좋았어용/ㅂ/
이름 :
비밀번호 :
홈페이지 :
Secret
막시무스에 물린 카이져 K50.4를 카네한테 물리고 놀았다.

50.4 접사를 하기엔 말도안되는 초점거리.
후후후...
결과물들...이다...껄껄

사용자 삽입 이미지핸드폰.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할리스커피 빨대 봉다리.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막시무스 셔터 스피드 조절하는 이 뭐시냐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카네의 번들렌즈..

사용자 삽입 이미지할리스 커피 컵 뚜껑(...)


50.4로 접사찍기. 리버스를 택했다.
렌즈를 돌려서 마운트 하는거다(.................)

한마디로... 뻘짓인게다..(....)
tagged with  k100d, K50.4, pentax, 리버스, 뻘짓, 사진, 접사
이름 :
비밀번호 :
홈페이지 :
Secret
*1  *2  *3 
count total 389,379, today 0, yesterday 3
I am
알립니다
Meriel's
농땡이서울촌년
맥주먹는더블리너
크로아상빠리지엔느
그게그리됐네
먹방리스트
사색의시간
멍구 이야기
달력
«   2020/01   »
      1 2 3 4
5 6 7 8 9 10 11
12 13 14 15 16 17 18
19 20 21 22 23 24 25
26 27 28 29 30 31  
rss